지난해 ‘초 단위 티켓매진’…’Playlist : Untitled’ 시즌2로 찾아온다

casinoonline-br.com 아바타

지난해 달서아트센터의 ‘플레이리스트 : 언타이틀드’ 공연 모습.

investing : 지난해 새로운 형태의 공연으로 관객들에게 신선한 감동을 안겨준 대구 달서아트센터 자체 제작 공연 ‘플레이리스트 : 언타이틀드(Playlist : Untitled)’가 올해 시즌 2로 다시 찾아온다.

‘플레이리스트 : 언타이틀드’는 시각·후각·청각으로 즐기는 공감각적 클래식 콘서트로 계절별로 나눠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4차례 공연 모두 티켓 오픈과 동시에 초 단위로 매진됐다. SNS에는 ‘피켓팅(피 튀기는 티켓팅) 도전’ 후기 글까지 올라오기도 했다.

올해 이에 부응해 토요일 2회로 공연 회차를 늘렸다. 오는 20일(봄) 공연을 시작으로, △6월22일(여름) △9월21일(가을)△12월14일(겨울)에 공연이 마련된다.

공연에선 블랙박스 무대 위 감각적인 영상을 배경으로, 각 계절에 어울리게 커스텀한 향기를 맡으며 클래식 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 오직 50명의 관객만 함께하는 프라이빗한 콘셉트와 몽환적인 무대 분위기 속에서 클래식 연주를 감상하며 계절의 향취를 느껴볼 수 있다.

관객들에게 환기와 사유의 시간을 제공하고, 공연을 간직한다는 의미로 이날 사용된 향을 담은 향수를 선물한다. 프로그램은 사전 미공개로 당일 배부되는 팸플릿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올해는 더욱 정교하게 제작된 미디어아트를 만나볼 수 있다. 영상을 통해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계절감과 음악 선율에 맞춰 구현되는 아트웍을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해 달서아트센터의 ‘플레이리스트 : 언타이틀드’ 공연 모습.

재원 :
공연 제작 감독은 달서아트센터 황새미 PD가 맡고, 연주는 세련된 감성으로 클래식 음악의 다양성을 추구하는 앙상블 노이슈타트가 함께한다. 조향사는 대구 대표 향수 공방 멜팅모먼트 김현민 대표, 영상 디자인은 디컬리전 박거태 대표, 아트디렉터는 낫심플 스튜디오가 참여하는 등 대구의 젊은 창작진이 모여 작품을 빛낸다.

달서아트센터 이성욱 관장은 “스타 캐스팅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시민들의 뜨거운 관심과 사랑을 보며 지역 공립극장으로서 공연 제작에 희망을 느꼈다”라며 “올해 2회차로 늘린 만큼 더욱 많은 분이 공연의 특별한 순간을 경험해 보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전석 3만원. (053)584-8719, 8720

최미애기자 [email protected]

최미애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플레이리스트언타이틀드# 달서아트센터# 공감각# 프라이빗# 앙상블노이슈타트

bong-da 아바타
Author Profile

John Doe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r adipiscing elit, sed do eiusmod tempor incididunt ut labore et dolore magna aliqua. Ut enim ad minim veniam.

Search
Cateegories